2019년 10월호 구매하기
삼성물산 재개발사업 정족수 위조혐의 경찰 적발
삼성물산 재개발사업 정족수 위조혐의 경찰 적발
  • 최주연 기자
  • 승인 2019.01.29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회 불참 조합원 동의서 40여건 위조혐의

 

삼성물산이 재개발사업에서 시공사로 선정되기 위해 재개발조합 총회 정족수를 위조했다는 혐의로 경찰에 적발됐다.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삼성물산 중간관리자급 직원 1명과 조합관계자 등 9명을 재개발조합 총회 정족수 조작 혐의로 검찰에 불구속 기소의견 송치했다고 29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삼성물산은 서울 북아현2구역 재개발 사업 과정에서 조합 정관을 바꾸기 위해 총회에 참여하지 못한 조합원 동의서 40여건을 위조했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

  •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