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7월호 구매하기
24시간 몸캠피싱 대응 돕는 ‘퍼블소프트’, 피해자 위기극복 도와
24시간 몸캠피싱 대응 돕는 ‘퍼블소프트’, 피해자 위기극복 도와
  • 김지영 기자
  • 승인 2020.04.21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보기술(Information Technology)과 통신기술(Communication Technology)을 합친 정보통신기술로 구축한 정보통신망은 정보를 수집·가공·저장·검색·송신 또는 수신하는 정보통신체제로 활약하고 있다.

컴퓨터나 스마트폰 등 전자제품을 매개로 전 세계를 하나의 망으로 연결하였으며, 세계의 정세나 정보들을 취득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보다 나은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도와 현대사회의 근간을 이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정보통신기술을 악용해 각종 범죄들도 일어나고 있기 때문에 이용자들의 주의도 요구된다. 국내에서는 몸캠피싱이 가장 활개를 치고 있는 범죄다.
 
영상통화를 제안해 신체의 일부분이나 알몸을 드러내도록 만들어 영상을 확보하고 친구나 선후배, 직장 동료 등 지인이나 웹사이트와 같은 공간에 유포를 하겠다고 협박을 가하며, 피해자에게 돈을 요구한다. 

몸캠피싱 피해를 입었을 때는 범죄조직의 요구에 응하면 응할수록 더욱 커다란 돈을 요구하기 때문에 보안업체를 찾아 도움을 받는 것이 좋다.

이러한 가운데, 보안 IT회사 퍼블소프트에서는 실시간 모니터링 및 상담 등 24시간 연중무휴로 라인 동영상 유출, 피싱, 피씽, 해결, 협박 등에 당한 피해자에게 대응서비스를 제공한다.

해당 기업은 문제 해결을 요청할 시 즉시 상담을 실시하고 결과를 토대로 빅데이터를 이용해 사전조사작업에 착수한다. 범행패턴, 피해자의 운영체제 등을 토대로 해결을 위한 가장 효과적인 방법들을 이용한다. 

P2P사이트나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 퍼진 영상도 EndPoint기술을 이용해 모두 제거가 가능하며, 몸캠피씽 영상의 유포경로를 강제로 변경하거나 유포 매개체를 모두 차단하는 것도 가능해 즉각적인 조치가 가능하다.

한편 ‘퍼블소프트’ 관계자는 “몸캠피씽 피해규모는 업체의 기술력이 결정한다.”라며 “당사는 차별화된 기술력을 토대로 메신저 유출, 스카이프 협박 등의 해결 작업을 착수하기 때문에 빠르게 위협에서 벗어날 수 있다.”라고 전했다.

  •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 바랍니다.
구독 신청을 하시면 기사를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