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0월호 구매하기
다가올 명절 소화불량 걱정?... 과식엔 생약소화제 ‘베나치오’
다가올 명절 소화불량 걱정?... 과식엔 생약소화제 ‘베나치오’
  • 이선주 기자
  • 승인 2020.09.22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갈비, 튀김 등 기름진 명절음식 과식하면 메스껍고 소화 안돼
-효과 빠른 생약소화제 ‘베나치오’ 빠르고 시원하게

민족 최대의 명절 중 하나인 추석이 코앞으로 다가왔다. 이번 추석은 코로나19로 인해 고향 방문이 어려워지면 집에서 손수 명절음식을 준비 할 것으로 보인다. 추석 연휴에는 먹는 음식이나 생활패턴이 크게 달라지기 때문에 건강에 유의해야 한다. 특히 갈비나 튀김, 전 등 기름진 음식을 많이 먹어 소화불량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많다.

동아제약 베나치오는 ‘아픈 배가 낫지요’라는 의미를 담고 있는 소화제다. 베나치오에는 창출, 육계, 건강, 진피, 회향, 현호색, 감초 등 각종 생약 추출물이 들어있다. 이 중 회향은 담즙분비를 촉진해 기름진 음식, 육류 소화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베나치오는 탄산이 없어 위에 주는 자극이 적다. 또 국내 액상 소화제로는 최초로 2014년 국내 임상기관에서 ‘기능성 소화불량증’ 환자들을 대상으로 4주간 임상시험을 실시했다.

시험 결과 환자들이 느끼는 전반적인 소화불량 증상이 개선됐으며, 식후 조기 포만감과 속 쓰림, 가슴통증 등의 상 복부 이상 증상 개선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베나치오는 2018년 약국에서 사랑받는 굿브랜드(GOOD BRAND)대상에서 액제 소화제 부문 1위를 했다. 2019년에는 연간 판매량 2,000만 병을 돌파했다. 이는 1.5초당 1병씩 팔린 수치다.

동아제약은 2009년 많은 용량을 한 번에 먹기 힘든 여성과 노인층을 위해 베나치오액(20ml) 제품을 처음 출시한 데 이어 2012년 베나치오에프액(75ml) 제품을 추가 발매하며 소비자 선택 폭을 넓혔다.

2015년에는 액상 소화제와 함께 복용할 수 있는 ‘베나치오 세립’을 선보이며 소화제 시장 영역을 점차 넓혀가고 있다. 베나치오 세립에는 디메티콘 성분이 함유돼 있는데, 가스 제거에 효과적으로 알려져 있다. 3가지 제품 모두 일반의약품으로 약국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최정웅 베나치오 BM(브랜드매니저)는 “명절 과식으로 인한 소화불량 증상을 겪는 소비자에게 베나치오가 소화불량 증상을 빠르고 시원하게 해결하는 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 바랍니다.
구독 신청을 하시면 기사를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