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0월호 구매하기
美 달러, GDP 성장률 호재 0.45%↑
美 달러, GDP 성장률 호재 0.45%↑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5.08.28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 달러화 가치가 미국의 2분기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대폭 상향 조정에 힘입어 사흘째 상승세를 이어갔다.      

27일(현지시간) 뉴욕 외환시장에서 주요국 통화에 대한 달러 가치를 보여주는 달러 인덱스는 전날보다 0.45% 상승한 95.71을 기록하고 있다.      

달러/유로 환율은 0.59% 하락한 1.1248달러를, 엔/달러 환율은 0.77% 오른 120.82엔을 각각 나타내고 있다.      

앞서 미 상무부는 2분기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을 종전 2.3%에서 3.7%로 1.4%포인트 상향 조정했다. 이는 시장 전망치 3.2%를 웃도는 수준이다.      

2분기 성장률이 이처럼 예상을 뛰어 넘으면서 미연방준비제도이사회(연준)가 9월에 금리 인상에 나설 수 있다는 관측이 다시 되살아났다.

  •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