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1월호 구매하기
이탈리아 웨스턴의 혁명적 메시지
이탈리아 웨스턴의 혁명적 메시지
  • 다니엘 파리-클라벨
  • 승인 2015.10.06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영화 <황야의 난폭자>의 포스터 교묘히 정치색을 드러내는 이탈리아 서부영화 ‘스파게티 웨스턴’은 미 서부영화의 환상적 측면을 벗겨내며 장르적 쇄신을 이뤄낸다.멕시코 혁명을 배경으로 한 ‘사파타 웨스턴’으로 변형된 ‘스파게티 웨스턴’은 리오그란데 강 이남의 검게 탄 농민을 주요 등장인물로 내세우며 미 서부 영화 주인공의 인기를 가로챈다.



1964년 세르지오 레오네 감독이 영화 <황야의 무법자>로 서부영화의 새로운 지평을 연 뒤, 이탈리아 서부영화는 정치적 풍자와 대중적 오락성을 살린 유사 작품들을 대거 쏟아냈다.1966년, 북부와 남부의 빈부 격차로 몸살을 앓던 이탈리아는 통일 100주년을 축하하면서도 70-80년대의 ‘테러 격화 시기’(1)로 치닫고 있었다.바로 이 시기, ‘사파타 웨스턴’이라 불리는 하위 장르가 스크린을 수놓았다.다미아노 다미아니 ...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하시면 2008년 10월 이후 온라인 기사와 PDF 파일 전체를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회원은 과거 기사 일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에서 신청 또는 info@ilemonde.com로 성함, 아이디, 연락처를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