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1월호 구매하기
개인정보 유출 피해 확인되면 10만원 지급한다…빗썸 보상안 발표
개인정보 유출 피해 확인되면 10만원 지급한다…빗썸 보상안 발표
  • 김지영 기자
  • 승인 2017.07.04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이 개인정보 유출 피해가 확인만 돼도 10만원씩 지급키로 해 눈길을 끈다. 최근 발생한 개인정보 유출 사건이 거래소 서버와는 무관한 빗썸 직원의 개인용 PC 해킹임에도 불구하고 회사 차원에서 보상에 나서기로 한 것이다.

빗썸의 보상안은 피해자가 소송을 통하지 않고서도 개인정보 유출 확인 자체만으로 보상금을 지급받을 수 있는 이례적인 결정이다.

이번 보상규모에 대해 빗썸 관계자는 “빗썸을 믿고 이용해주시는 회원님들에 대한 도의적 책임으로 내린 결정으로 이는 실제 법원이 대기업들의 개인정보유출 사고에 대해 배상을 명한 피해보상 수준과 동일하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빗썸은 이번 사태에 대해 다시 한번 사과의 말씀을 드리며 더욱 발전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강조했다.

빗썸은 개인정보 유출이 확인된 모든 회원에게 10만원의 보상금을 지급하겠다는 방침이다. 또한 이번 사건으로 인해 추가적인 피해를 입은 회원에게는 피해금액이 확정되는 대로 피해금의 전액을 보상하겠다고 밝혀 해당 보상금의 규모는 최소 30억원 이상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번 사건은 거래소 서버와는 무관한 빗썸 직원이 해킹을 당해 업무용 문서 내 회원정보가 유출된 사고로, 빗썸은 사실을 확인한 즉시 회원의 피해 예방을 위해 수사기관 및 KISA, 방송통신위원회에 이와 같은 사실을 신고했고 해당 기관과 긴밀하게 공조하고 있다. 

  •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 바랍니다.
구독 신청을 하시면 기사를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