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2월호 구매하기
악순환을 거듭하는 아프리카의 식량문제
악순환을 거듭하는 아프리카의 식량문제
  • 데이비드 비슬리 | 세계식량계획(WFP) 사무총장
  • 승인 2017.10.31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5년, 국제연합(UN)은 2030년까지 기아와 영양실조를 뿌리 뽑겠다는 야심 찬 목표를 세우고, 기아종식 캠페인인 ‘제로 헝거(Zero Hunger)’ 프로젝트를 UN의 17개 지속가능 개발목표(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중 두 번째 목표로 삼았다.사실 기아에 허덕이는 절대다수 인구는 아시아에 거주하지만, 항상 끼니 걱정을 하며 살아가는 인구는 사하라 이남 아프리카에서 가장 높은 비율을 보인다.


굶주림은 인류의 여명기부터 우리를 위협해왔다.가장 오래된 기아 현상은 고대 이집트로 거슬러 올라가는데, 파라오의 무덤에 그려진 벽화에서 흉작을 묘사한 장면을 볼 수 있다.오늘날 엄밀한 의미에서 ‘결핍’은 예전보다 드문 일이 됐으나, 그래도 엄연히 존재하고 있다.어떤 지역들은 세상의 눈에 띄지 않은 채 ‘소리 없는 굶주림’을 겪고 있다.그런가 하면 어떤 지역들은 명명백백한 위험에 처해 있다.현재 4개...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하시면 2008년 10월 이후 온라인 기사와 PDF 파일 전체를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회원은 과거 기사 일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에서 신청 또는 info@ilemonde.com로 성함, 아이디, 연락처를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