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5월호 구매하기
테러후 샤를리엡도의 첫 표지 "나(무함마드)는 샤를리다"
테러후 샤를리엡도의 첫 표지 "나(무함마드)는 샤를리다"
  •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 승인 2015.01.14 1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눈물흘리는 무함마드,"모두 용서했다" 300만부 배포
이슬람을 희화화한 만평으로 인해 살인 테러를 당한 프랑스 풍자 주간지 '샤를리엡도'가 12일 테러 피습 이후 첫 만평에서도 이슬람 예언자 무함마드를 등장시켰다.다만 자극적이었던 앞선 만평들과 달리 이번 만평은 용서를 주제로 했다.르몽드와 AFP통신에 따르면 14일에 발간되는 샤를리엡도의 최신호의 표지에는 흰 옷과 터번을 둘러쓴 무함마드가 '나는 샤를리다(Je suis Charlie)'라는 표어를 들고 있다.눈물을 흘리고 있는 무함마드의 머리 위로는 '모두 용서했다(Tout est pardonnè)'는 제목이 적혀 있다.이번 호는 테러의 화를 면한 '생존자 특별호'로 만들어졌다.편집진중 생존자들은 프랑스 정부, 현지 일간 리베라시옹 등의 지원을 받아 이번 호를 제작했다.다만 국내외 만평작가들의 만화 제공 의사를 모두 만류한 채 최소한의 도움으로 이번 호를 만든 것으로 알려졌다.과거 6만부 가량을 찍어냈던 것과 달리 이번 특별호는 30... ...
  • 무료회원 공개 기사입니다. 간단한 회원가입 후 해당 기사의 글 전체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유료 독자님에게만 서비스되는 월간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한국어판을 받아보시고, 동시에 온라인 기사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전용 유료독자님에게는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온라인 기사들이 제공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 바랍니다.
구독 신청을 하시면 기사를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후 1:1 문의하기를 작성해주시면 과월호를 발송해드립니다.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info@ilemond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