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9월호 구매하기
중고차 팔기 전에 손해보지 않으려면? 매입 시세부터 비교해 보자!
중고차 팔기 전에 손해보지 않으려면? 매입 시세부터 비교해 보자!
  • 김현주 기자
  • 승인 2015.05.19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고자동차 시장은 5월달로 접어들면서 점점 활발해지고 있다. 한 번 차를 산 뒤 10년 이상 보유하는 운전자도 있지만 3년마다 새 차로 바꾸는 이들도 부지기수다. 특히 교체 수요가 많은 12월과 1월, 그리고 4월~5월은 중고자동차에 대한 관심도 높이지고 거래량도 많아지는 시기다.

하지만 소비자들이 차를 바꾸려고 할 때, 대개 자기가 새로 구입해야 할 차에는 이것저것 많이 따지지만, 타던 차를 파는 데 있어서는 의외로 소홀하다. 차를 팔 때 기본적인 것만 주의하면 수십에서, 차에 따라선 수백만원에 이득이 생기기도 한다.

중고차 판매에 나설 때 제값을 받아내고 손해보지 않으려면, 첫째, 내 차에 대해 정확히 알아야한다, 정확한 등급도 알아둬야 차에 대한 매입 시세를 받을때, 비교할 수 있는 기본적인 안목이 생긴다.
또한 내 차의 옵션의 종류와 매매시장에서의 해당 옵션의 인기정도도 파악하고 있어야 매입시세를 뽑는데 유리하다. 요즘은 파노라마썬루프와 순정네비게이션이 가장 첫번째로 따져보는 옵션이다. 운행 총 킬로수도 두자리수(10만km)가 되기전에 파는 것이 유리하다. 10만km가 넘는 경우, 매매사이트들을 잘 살펴보면, 중고차시세가 확연히 떨어진다.

두번째로는 언제 거래를 해야하는지도 중요하다. 명절이나 휴가기간 같은 연휴가 다가오기 전에 파는 것이 좋다. 또한 내가 타던 차가 완전히 단종이 되기전에 파는 것이 좋고, 또는 후속 모델이 풀체인지되어서 나올 경우도 상당히 시세가 안좋아진다.

온라인 중고차매매사이트 ‘카스엔카’ 김충수 팀장은 “손해보지 않는 ‘내차팔기’를 위해서는, 꼭 자기 차에 대한 장단점을 스스로가 잘 파악하고 있어야한다. 애초에 나중에 차를 바꿀것을 고려해서, 차를 뽑을때부터 보편적으로 인기있는 옵션은 선택하시는 것이 좋고, 색상도 검정이나 흰색으로 선택하시는 것이 훨씬 유리하다.

또한 차량을 팔때는 몇십만원 더 챙겨보려고 중고차직거래 사이트를 이용하기도 하는데, 이것은 나중에 명의이전 등의 서류처리 문제로 어려움이 생길수 있으니, 될수있는대로 정식 사업자가 있는 매입전문 업체와 관인계약서를 이용하여 정석대로 거래하는 것이 좋다”고 전한다

한편, 중고차시세보기 사이트 '카스엔카'( http://www.carsencar.com)는 세밀한 중고차시세표 가격비교를 통해서, 소비자가 받을수 있는 가격을 합리적으로 제시해주며, 고객의 차가 매입 되는 모든 과정을 투명하게 관리하고 있다.

  •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 바랍니다.
구독 신청을 하시면 기사를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김현주 기자
김현주 기자 reporter33@ilemond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