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2월호 구매하기
신규 인터넷 가입시 과장광고 조심해야
신규 인터넷 가입시 과장광고 조심해야
  • 박학렬 기자
  • 승인 2015.06.11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와 LG, SK 등 통신 3사 인터넷 가입시 각 업체별 경품이 다르고 과장광고도 많아 소비자의 비교와 선별이 요망된다.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KAIT)는 KT와 LG유플러스, SK브로드밴드, SK텔레콤 등 초고속인터넷 4개사와 ‘공정 경쟁 시장을 위한 상호 협약’을 맺었다.

이들은 초고속 인터넷 판매 영업점의 불법ㆍ편법 영업행위와 허위ㆍ과장광고 근절을 위한 노력을 이어나가기로 했다. 이는 최근 신규 요금제 출시와 유무선 상품 결합 확대 등으로 경쟁이 심해져 일부 영업점의 과도한 경품이나 허위 과장광고가 늘어난 데 따른 조치다.

KAIT와 4개사는 시장 안정화를 위해 영업행위에 대한 자율 규제를 도입하고, 유통망 개선과 관리 감독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공식인터넷가입센터 더드림넷 관계자는 “인터넷가입 및 설치시 현금 사은품 지급에만 현혹돼 비교 업체 확인을 소홀히 하면 인터넷가입 사기 피해를 입을 수도 있다”고 조언했다.

초고속인터넷 관련 문의사항은 더드림넷(http://thedreamnet.kr) 홈페이지 또는 고객센터(1600-6594)로 문의하면 된다.

  •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