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5월호 구매하기
요제프 로트, 성스러운 술꾼
요제프 로트, 성스러운 술꾼
  • 앙토니 뷔를로
  • 승인 2016.05.30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스트리아의 소설가 요제프 로트(1894~1939)는 파리 투르농 거리의 한 호텔에서 생을 마쳤다.그는 죽기 직전까지 미치도록 좋아하던 두 가지, 즉 술과 글쓰기에 몰두했다.사실 이 호텔은 거처가 없는 로트가 방황하는 가운데 머무는 곳 중 하나에 불과했다.최근 레른(L’Herne) 출판사의 ‘카이에 시리즈’(1)는 이처럼 방랑자 같은 로트의 생애를 그린 책을 소개했다.로트는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의 끝부분에 위치한 갈리치아의 유태인 가정에서 태어났다.그는 고향을 떠나 빈으로 유학을 갔다.그리고 군복무를 위해 빈을 떠나야 했다.제1차 세계대전의 발발로, 제국의 몰락이 가속화되면서 로트는 진정한 조국을 잃게 됐다.제국이 해체돼 분리된 오스트리아에 적응할 수 없었던 로트는 점점 자신을 뿌리 잃은 존재로 느끼며, 옛 세상에 대한 그리움을 키워갔다.이러한 상실감과 방황은 결혼생활의 파경과 정치망명 경험으로 더욱 깊어졌...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 게시판 또는 info@ilemonde.com을 통해 인증 신청 바랍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유료 독자님에게만 서비스되는 월간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한국어판을 받아보시고, 동시에 모든 온라인 기사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전용 유료독자님에게는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온라인 기사들이 제공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 바랍니다.
구독 신청을 하시면 기사를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후 1:1 문의하기를 작성해주시면 과월호를 발송해드립니다.

앙토니 뷔를로
앙토니 뷔를로 info@ilemond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