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0월호 구매하기
“익명의 괴물, 거리의 사람들”
“익명의 괴물, 거리의 사람들”
  • 르몽드디플로마티크
  • 승인 2017.04.28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파 포퓰리즘을 경멸하는 엘리트의 시선
▲ <가득 찬 사람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 의해 우파 포퓰리즘이 권력을 장악하기 시작한 가운데, 민주당 진영에서는 투표를 잘못한 서민층을 향한 경멸이 거세지고 있다.2016년 미국 대선에서 참패를 맞은 후 사기를 잃은 민주당 지지자들은 우월성에 대한 환상을 품으며 상처를 감싸 안고 있다.자신도 모르는 사이, 오랜 과거의 사상을 되살리고 있는 것이다.포퓰리즘은 전통적인 이념의 구분을 초월했다.(1) 미국 공화당과 백악관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반이민 민족주의가 들이닥치는 동안, 좌파 쪽에서는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이 고등교육 무상화, 공공의료, 역차별적 조세정책 등, 19세기 말 은행과 기업의 지배에 대한 반발로 등장했던 인민당의 영향을 받은 여러 대책을 내놓으며 노동자들을 결집시키고 있었다.대서양 너머 유럽에서는 반세계화를 내세운 민족주의 우파 정당인 영국독립당(UKIP)의 추진 하에 ‘브렉시트&rs...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 게시판 또는 info@ilemonde.com을 통해 인증 신청 바랍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유료 독자님에게만 서비스되는 월간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한국어판을 받아보시고, 동시에 모든 PDF와 온라인 기사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전용 유료독자님에게는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PDF와 온라인 기사들이 제공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