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2월호 구매하기
중고차 팔기, 시세 모를 땐… 500명 딜러 매입견적 비교 APP “헤이딜러"
중고차 팔기, 시세 모를 땐… 500명 딜러 매입견적 비교 APP “헤이딜러"
  • 박학렬 기자
  • 승인 2015.06.09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다수의 운전자들은 타던 중고차를 팔 때 매입가격을 조금이라도 더 높게 받기 위해 노력한다. 하지만 중고차를 시세보다 좋은 가격에 팔기위한 이 노력은 수포로 돌아가기 쉽다.

우리나라 중고차 시장에서도 매입을 전문적으로 하는 딜러는 따로 있고, 이들의 제시 매입가와 시세를 제대로 경쟁시킬 방법이 없기 때문이다. 바로 소비자 편의를 고려한 ‘중고차 시세 비교견적’서비스의 부재로 평가된다. 선진국은 이미 전체 거래의 과반이상이 온라인, 모바일 시세 비교견적 서비스를 통해 거래된다.

◇모바일 앱으로 사진 5장으로 견적 받아보는 ‘중고차 시세 비교견적’ 앱 헤이딜러
이런 평가 속에서 중고차 경매 방식을 통해 매입 전문 딜러, 중고차 수출딜러들에게 내 차에 대한 견적을 앱으로 집에서도 받아보고 판매할 수 있는 ‘헤이딜러’ 어플리케이션이 출시되어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사진 5장을 올리면, 어플리케이션에서 전화 한 통없이 매입 의사가 있는 딜러들에게 중고차 경매장 방식으로 견적을 받아볼 수 있는 ‘중고차 경매 앱’이 드디어 출시된 것. ‘헤이딜러’는 출시 6개월 만에 동종 서비스 중 일일 견적요청 차량 수 1위를 차지했다.

헤이딜러 앱에 사진 5장을 올리면, 개인이 비교하기 힘든 전국 500명 중고차 딜러들에게 알림이 전송되며, 이들 중 매입 의사가 있는 딜러들이 경쟁적으로 견적을 제시한다. 그래서 일반적인 차량 매입 시세보다 더 높은 가격으로 빠른 시간 내에 차량을 매각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거래 중재시스템, 딜러 정보 100% 공개로 신뢰도 확보해, 중고차 팔기 앱 거래량 1위
헤이딜러 인증 딜러들은 소속 상사, 고객 거래 후기 등이 투명하게 표시되기 때문에 거래하고 싶은 딜러를 소비자가 편리하게 선택할 수 있다. 또한 딜러의 출장 매입이 진행될 때 헤이딜러의 매니저가 전화나 메신저를 통해 거래 과정을 중재하고 부당한 감가가 없도록 감독해주기 때문에 소비자에게 안전한 거래중재 시스템이 마련되어 있는 셈이다.

실제 신차를 구입하면서 헤이딜러 중고차 경매 앱을 통해 타던 K5 차량을 판매한 잠실의 박솔미씨는 “신차 딜러가 제시한 금액보다 60만 원 더 높은 가격에 하루 만에 차량을 판매할 수 있었다”며, “알고 있던 중고차 매입시세보다 딜러 분들의 경쟁으로 더 높은 가격이 형성되는 것이 중고차 경매라는 것도 이번 경험을 통해 잘 알게됐다”고 말했다.

현재 무료로 서비스되고 있는 헤이딜러 앱은 안드로이드(http://bit.ly/1IiZnYO)와 아이폰 버전(http://bit.ly/1GQxvHk)에서 무료로 다운로드가 가능하다.

헤이딜러 관계자는 "서울이나 수도권 지역의 중고차 판매희망 고객들에게도 도움을 드리고 있지만, 아무래도 주변 매매상의 수가 적은 지방 중고차 판매 희망고객들에게 더 높은 가치를 주고 있다.”며, “이번 5월 마지막 주 시황 분석결과, 의정부 중고차, 파주, 포항, 울산, 경주, 진주, 통영, 순천, 청주 지역의 중고차 판매희망 및 거래고객이 많았다”고 밝혔다. "앞으로도 지방 고객들에게도 모바일을 통한 전국 중고차딜러 경쟁이라는 가치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