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9월호 구매하기
美 연방거래위, 폭스바겐 허위광고 여부 조사
美 연방거래위, 폭스바겐 허위광고 여부 조사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5.10.15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연방거래위원회(FTC)가 폭스바겐의 허위광고 여부를 두고 조사에 착수했다.

14일(현지시간) 저스틴 콜 FTC 대변인은 폭스바겐이 자사 제품을 ‘클린디젤’로 홍보하면서 소비자를 현혹했는지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그동안 폭스바겐은 광고를 통해 자사 디젤차가 가솔린차보다 연비도 높고 오염물질 배출도 적은 친환경차라고 강조해왔다. 

콜 대변인는 FTC가 이번 조사를 위해 미 법무부 및 환경보호청(EPA)와 공조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미 법무부와 EPA는 폭스바겐의 디젤차에서 차량 검사시 배출가스 정보를 조작하는 자동차 소트프웨어가 발견됐다며 관련 수사를 진행해왔다.

  •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