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2월호 구매하기
양파 속 과거에 갇힌 동유럽 극우
양파 속 과거에 갇힌 동유럽 극우
  • 미하엘 민켄베르크
  • 승인 2011.01.07 1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pécial] 하이브리드 유럽 극우파
동유럽의 극우파는 놀라운 변신을 거듭하고 있다.그러나 서유럽 극우파와는 다른 양상을 보인다.동유럽 특유의 역사적 경험에 뿌리를 두고 있기 때문이다.

동유럽의 극우파 단체는 과거의 국가사회주의 체제뿐 아니라 새로운 자유주의 질서에 대한 반동으로 등장했다.이 단체들의 존재는 그리 놀라운 일이 아니다.일부 전문가들은 극우파의 등장을 근대화가 빠른 속도로 진행된 사회에 전형적으로 나타나는 ‘정상적 병리현상’으로 본다.따라서 이 현상이 각 지역에서 어떻게 다른 양상을 띠는지 살펴보는 것도 의미 있다.

동유럽의 극우파는 여러 면에서 서유럽의 극우파와 다르다.체제 변화 이후 동유럽 극우파는 선거에서 자주 놀라운 성적을 거두었지만 지역이나 시기에 따라 큰 편차를 보여왔다.한 가지 주목할 점은 이들이 공개적으로 표방하는 전(前)민주주의 혹은 반(反)민주주의적 성향이다.이들은 서구 극우파와 다르게 과거의 전제...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하시면 2008년 10월 이후 온라인 기사와 PDF 파일 전체를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회원은 과거 기사 일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에서 신청 또는 info@ilemonde.com로 성함, 아이디, 연락처를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