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1월호 구매하기
18세기 '대중 모럴'에 맞선 '올랭프 드 구주'
18세기 '대중 모럴'에 맞선 '올랭프 드 구주'
  • 올리비에 블랑 | 역사학자
  • 승인 2008.12.01 15:5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리‒올랭프 드 구주는 프랑스 혁명시기에 혁명적이며 도발적인 글들을 출간한 죄로 처형당한 아주 드문 여성 중 한 명이다.정치에도 참여했고, 18세기 말의 휴머니스트적인 인물을 대변하는 이 여성이, 최근에야 비로소 여성의 역사 속에서 선구자로 재조명되고 있다.예컨대 그녀는 지속적인 정치 참여뿐만 아니라, 흑인과 여성의 처지에 관해 용기 있는 발언을 한 인물로 기억되고 있다.최근 들어 여성, 인종 차별, 소수자 문제 등 사회적 쟁점들이 부상하면서, 시대를 앞서 간 마담 드 구주의 드라마틱한 삶이 세상에 다시 부각됐다.세상을 떠나기 전 10년 동안, 그녀는 사회적 혹은 정치적 사안을 다룬 20여 편의 연극 작품을 저술했고, 그중 일부를 무대에 올려 성공과 실패를 맛봤다.또한 『오리엔탈』을 비롯한 두세 편의 소설과 그녀의 생명을 앗아간 청원서, 진술서, 팸플릿, 포스터 등 방대한 정치적인 저술을 발표했다.

당대 현안 부각, ... ...
  • 무료회원 공개 기사입니다. 간단한 회원가입 후 해당 기사의 글 전체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유료 독자님에게만 서비스되는 월간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한국어판을 받아보시고, 동시에 모든 PDF와 온라인 기사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전용 유료독자님에게는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PDF와 온라인 기사들이 제공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은빛돌멩이 2010-05-31 17:47:00
아쉽게도, 여성 인권과 시민권 선언을 한글로 볼 수는 없네요.
영어로라도 번역된 책이 있다면 읽을 수 있을 것 같은데
다음부터는 영어번역서라도 있다면 알려주시면 안될까요?...
(뭐 저야 외국어라고는 영어밖에 몰라서 이런다지만
일본어나 중국어 혹은 다른 언어 잘 쓰시는 분들의 생각은 다르시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