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2월호 구매하기
연대 정신은 자본화할 수 없다
연대 정신은 자본화할 수 없다
  • 장 사뮈
  • 승인 2011.04.08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호공제조합 운동은 19세기 무렵 일어난 사회운동의 일환으로 출현했다.정부의 무기력과 삶의 비참함에 분노한 일반 국민은 상호 연대를 도모하는 사회운동에 뛰어들었다.그러나 21세기 초, 유럽 국가는 ‘개혁’이란 이름 아래 한때 효과적이던 상호공제 모델을 위협하고 있다.

공제조합은, 장 조레스가 ‘끔찍한 법’이라고 평가한 ‘르 샤플리에 법’(1)이 프랑스에서 유효하던 시절에 연대와 유대, 평등이라는 가치 추구의 산물로 탄생했다.테르미도르(2)와 보나파르트의 자유주의가 우세하던 시절, 남녀 모두 그들이 가진 적은 여윳돈을 모아 일상에서 닥칠 수 있는 긴급한 상황에 대비하려 했다.초기 공제조합 중 하나로 알려진 ‘수의 비용 모으기’는 조합원들이 숨진 뒤에 옷가지 하나 걸치지 못하고 공동 구덩이에 던져지는 일이 없도록 하는 것이 설립 목표였다.(3) 19세기 리옹 견직공...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하시면 2008년 10월 이후 온라인 기사와 PDF 파일 전체를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회원은 과거 기사 일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에서 신청 또는 info@ilemonde.com로 성함, 아이디, 연락처를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