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2월호 구매하기
대처리즘의 한국적 수용 양상과 박근혜 정부
대처리즘의 한국적 수용 양상과 박근혜 정부
  • 조원희
  • 승인 2013.05.13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pécial 대처리즘, 철녀와 마녀 사이
<무제>, 2010 -사라 키

아마 한국 경제학자 가운데 나만큼 마거릿 대처의 정치철학과 정책에 큰 영향을 받은 사람은 없을 것이다.물론 오로지 부정적 영향이긴 하지만 말이다.

나는 1984년 영국으로 유학 가서 1989년 박사과정을 마치고 귀국했다.영국에 있는 동안 요즘 사람들이 책이나 보도로만 알고 있는 이른바 '대처리즘'의 주요한 신자유주의 정책의 집행 과정에서 불거진 격렬한 논쟁과 반발, 전국적인 노동자 파업을 직접 목격했다.영국 땅에 도착하니 광산업 구조조정을 진두지휘하는 마거릿 대처 총리가 연일 TV와 신문지상에서 강경한 발언을 쏟아내고 있었다.그리고 이에 반발해 아서 스카길이 이끄는 탄광노조가 사활을 건 파업투쟁을 전개하고 있었다.대처 총리는 1982년 포클랜드를 점령한 아르헨티나를 상대로 전쟁을 벌여 승리했고, 그 여세를 몰아 1983년 재선에 성공했다.1985년에는 전투적인 노조까지 백기투항하게 만들었...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하시면 2008년 10월 이후 온라인 기사와 PDF 파일 전체를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회원은 과거 기사 일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에서 신청 또는 info@ilemonde.com로 성함, 아이디, 연락처를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