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1월호 구매하기
마르크스? 케인스?…이젠 폴라니!
마르크스? 케인스?…이젠 폴라니!
  • 안수찬 | 국내 부편집장
  • 승인 2009.04.04 01:14
  • 댓글 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커버스토리] "시장을 사회적 통제 안에 가둬라"
  노조�소비자�생산자 만나는 ‘살림살이 경제’
이윤보다 공익을 지향하는 사회적 경제 가능

세상이 바뀌고 있다.신자유주의 30년, 자본주의 100년의 기틀이 거대한 전환의 초입에 들어섰다.이제 시장과 자본은 더 이상 인간이 기댈 것이 못 된다고 당당하게 선언할 때가 왔다.공동체에 대한 새로운 상상력을 용기 있게 펼칠 때가 왔다.용기를 갖고 당당하게 말하자면, 칼 폴라니가 새 시대의 출발점이다.

신자유주의 종말에 대한 예고는 이미 시작됐다.“앵글로색슨 자본주의 체제 전체가 의문시되고 있다.”(2008년 10월 <뉴스위크>) “서구식 자본주의 모델이 실패했다.”(격월간지 <포린어페어스> 2009년 1·2월호) “앞으로는 과거 30년과 전혀 다른 상황이 전개될 것이다.”(2009년 3월9일 <파이낸셜타임스>) “자유방임주의 시대는 끝났다...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 게시판 또는 info@ilemonde.com을 통해 인증 신청 바랍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유료 독자님에게만 서비스되는 월간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한국어판을 받아보시고, 동시에 모든 PDF와 온라인 기사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전용 유료독자님에게는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PDF와 온라인 기사들이 제공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parkgun62 2009-05-01 21:35:36
국가와 시장 그리고 사회, 폴라니가 내어 놓은 시장을 견제할 두 대안 중 국가와 사회가 있는데요. 요즘 성공회대학에서도 그렇고 한창 이 사회에 대한 재발견이 유행중인듯 하네요. 특히 금융위기와 사회적기업과 더불어 지역화폐에 대한 실험에 대해 논의들이 많은 것 같던데요. 한 번 다루어 볼만한 주제라고 생각합니다. 일단 돈을 못바아서 일을 못하는 위기니까요.

류비셰프 2009-04-29 20:15:49
나름 다수의 경제관련 책을 탐독했다고 자부함에도 이와 같은 학자 이름은 처음 접해봅니다. 칼 폴라니. 생소한 만큼 웬지 모를 희망이 돋아나는 것만 같은 기분. 국내에 익히 알려지지 않았기에 재평가 받을 수 있는 논의가 활발해질 수 있었으면 좋겠군요.

나비의꿈 2009-04-21 10:50:02
정기 구독신청하고 첨으로 글 읽습니다. 정기구독 신청 잘 했다는 생각이 듭니다. 비가 그친 후 연초록으로 반짝이는 새잎을 보면서 출근 했습니다. 햇살이 너무 아름다웠습니다. 공정무역으로 수입한 커피로 아침을 시작했습니다. 윗 글이 넘 가슴에 와 닿습니다. 펌질해야 겠어요.

양태수 2009-04-11 13:48:14
저는 사회학도고 영원히 사회학을 사랑하면서 어떻게 하면 학부 시절 꿈궈왔던 공동체를 형성 시킬 것인가에 대한 고민을 수십년 간 해왔던 이 나라 민중의 한 사람입니다.
참으로 진리는 인간적인 삶을 추구하는데 있다고 보아왔던 저로서는 자그마한 희망을 갖게 합니다.
저는 마르크스의 철학과 정치경제학 논리를 부단히 고민해 왔던 사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