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6월호 구매하기
지역사회에 지속가능성을 전달하는 ‘금천 사르카’ 발대식 개최
지역사회에 지속가능성을 전달하는 ‘금천 사르카’ 발대식 개최
  • 정재인 KSRN기자
  • 승인 2019.01.07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1222일 서울 금천구 금천구청 평생학습관에서 금천 사르카발대식이 열렸다. 150명의 전국 고등학생들이 활동하고 있는 대한민국 지속가능청소년단(SARKA)’이 기초 지방자치단체 단위로 결성되어 첫 발을 내딛는 행사였다.

사르카는 국내 언론보도의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지속가능성 외신을 번역하는 활동을 주로 하며 지속가능바람협동조합(이사장 안치용)에서 운영한다. 2013년에 출범했고 매학기 새로운 고등학생 활동자를 선발하고 있다. 이들이 번역한 외신기사나 지속가능성 관련 원고는 바람 웹진과 페이스북 지속가능저널 등 다양한 매체와 SNS에서 소개되고 있다.

 

‘금천 사르카’ 발대식이 지난달 22일 서울 금천구청 평생학습관에서 열렸다. 사진/지속가능바람협동조합
‘금천 사르카’ 발대식이 지난달 22일 서울 금천구청 평생학습관에서 열렸다. 사진/지속가능바람협동조합

이날 금천 사르카의 발대식은 안치용 이사장의 인사말로 시작했다. 지구온난화로 북극곰의 서식지가 위협받으며 생긴 그롤라라는 북금곰과 회색곰의 혼혈곰 이야기로 인사말은 시작한 안 이사장은 세계시민으로서 지속가능성에 대해 각성할 것을 강조했다. 지속가능바람 이윤진 사무국장은 사르카 활동에 대해 안내했다. 금천 사르카는 금천구에 위치한 9개의 중·고교에 소속된 24명의 청소년으로 구성되며, 이들은 20191월에 활동에 들어간다.

사르카 활동 소개 이후 금천 사르카 구성원들과 대학생 멘토가 팀별로 만나 대화하는 시간이 이어졌다. 멘토와 멘티들이 팀별로 자기소개와 함께 앞으로 활동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는 동안 지속가능바람 협동조합, 금천구 관계자, 금천구 학부모들은 별도로 간담회를 열고 금천구내 사르카 활동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환영사에서 지속가능성이라는 우리 사회의 중요한 의제와 관련해 금천구의 청소년들이 참여할 수 있는 계기가 생겨 기쁘다며 금천 사르카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유 구청장은 청소년들이 지속가능사회를 인식하고 관련 활동을 통해 성장하도록 금천구가 적극 후원하겠다고 말했다.

금천 사르카 멘토로 참여한 서지윤씨는 지속가능 관련 기사를 번역하고, 이를 다른 사람들에게 알리는 의미있는 일에 멘토로 참여하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지속가능바람협동조합은 금천 사르카 출범을 계기로 앞으로 더 많은 지역에서 특화모델을 만들어갈 계획이다.

 

 

  •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