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2월호 구매하기
국제원자력기구, 독립성 상실한 핵 감독관
국제원자력기구, 독립성 상실한 핵 감독관
  • 아그네 시나이
  • 승인 2012.12.10 2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슈퍼 피닉스의 감시 시설과 운반대-2007.

핵원료 유통 규제에도, 이란의 핵 문제에도 속수무책인 국제원자력기구(IAEA)는 두 얼굴을 갖고 있다.민간 핵에너지의 열렬한 지지자이자 군사용 원자력의 감시관이기도 하다.12월 15∼17일 일본 후쿠시마에서 열리는 원자력 장관급 회담에서 IAEA는 핵에너지의 미덕을 상기시키려 한다.

오스트리아의 수도 빈, 신도시의 풍광 속에 국제원자력기구((IAEA) 건물이 고속도로 교차로인 다뉴브와 지상 철도 사이에 보인다.4500개 사무실이 들어서 있고 철조망으로 둘러싸인 이 거대한 단지 한가운데 유엔 종합단지의 황량한 콘크리트 건물 내에서, 2011년 3월 발생한 일본 후쿠시마 원전사고 뒤 원자력 안전에 대한 콘퍼런스가 열렸다.입구에는 외교관 차량들이 주차돼 있고, 고위 관료들이 무리지어 들어가 끊임없이 이어지는 지하 에스컬레이터 속으로 조용히 모습을 감춘다.

연단에는 2009년부터 IAEA 사무총...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하시면 2008년 10월 이후 온라인 기사와 PDF 파일 전체를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회원은 과거 기사 일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에서 신청 또는 info@ilemonde.com로 성함, 아이디, 연락처를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