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0월호 구매하기
정치폭력과 만행에 신음하는 콜롬비아
정치폭력과 만행에 신음하는 콜롬비아
  • 파올라 오로즈코 수엘 | 저널리스트, 콜롬비아
  • 승인 2009.03.02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베 독재 정권, 정치적 반대 진영 무자비한 탄압
민병대·군대'원주민, 인권·노조운동가, 지식인' 살해
비무장 시민사회'미디어·돈·절대권력' 횡포에 저항

카메라로 감시받는 보고타 중심가 한 고층건물 입구에서, 안전요원이 방문객에게 방문 층, 방문목적, 신분증, 전화번호를 기계적으로 묻는다.통행증을 부여받고 중앙 홀을 가로질러 세심한 검색을 받은 후 엘리베이터에 접근한다.25층에서 다른 안전요원이 똑같은 질문을 한다.마지막으로 두 개의 방탄 문을 지나 안전검색을 마치고 나면 인권운동기관들, 노동조합들, 정당들, 독립기구들의 사무실이 눈에 들어온다.야당 인사의 일정에는 신변 경호원들 외에도 때때로 앰뷸런스가 뒤따른다.

 방치된 '대중 안전'
2002년 권좌에 오른 알바로 우리베 벨레즈 대통령의 '대중 안전 정치'는 허황된 것인가? 수많은 법관, 비정부기구 멤버들, 노조 운...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 게시판 또는 info@ilemonde.com을 통해 인증 신청 바랍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유료 독자님에게만 서비스되는 월간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한국어판을 받아보시고, 동시에 모든 PDF와 온라인 기사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전용 유료독자님에게는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PDF와 온라인 기사들이 제공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