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9월호 구매하기
자유무역, 그 달콤한 비극
자유무역, 그 달콤한 비극
  • 자크 사피르 | 사회과학고등연구원 경제학과 교수
  • 승인 2009.03.17 17:19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집] '보호무역주의'의 새로운 가치
자유무역으로, 각국 임금·사회보장·조세구조·내수시장 파탄세계적 빈곤극복 위한 대안으로 보호무역주의 다시 떠올라
전 세계적인 경제 위기가 확산되고 깊어지면서 보호무역주의에 대한 논란이 다시 불거지고 있다.우상처럼 변해버린 자유무역을 옹호하는 사람들이 저질러놓은 만행을 감안하면 시의적절한 논의가 아닐 수 없다.무지한 까닭에, 또 의도적으로 진실을 왜곡시켰다는 증거를 보여준다는 점에서 보호무역주의는 누구도 언급해서는 안 될 금기로 여겨왔다.

이번 위기는 겉으로는 은행과 은행가의 무분별한 행동, 무책임한 중개인들의 탐욕에서 비롯된 것으로 보인다.또한 가장 투명하다고 주장하는 사람들에 대한 적절한 규제가 없었던 것도 원인의 하나로 꼽힌다.이번 위기는 엄연한 현실이다.가계의 부채가 눈덩이처럼 불어나고, 가계의 변제능력도 급전직하로 떨어진 현상은 물론이고, 임금 디플레이션, 즉...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 게시판 또는 info@ilemonde.com을 통해 인증 신청 바랍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유료 독자님에게만 서비스되는 월간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한국어판을 받아보시고, 동시에 모든 PDF와 온라인 기사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전용 유료독자님에게는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PDF와 온라인 기사들이 제공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꽃사슴 2009-05-18 00:06:59
확인해주세요

토토로 2009-03-23 19:07:08
이글이요. 너무 재미있어서 몇번 반복해서 읽었습니다. 줄쳐가면서요... 너무 신선하고 좋은 글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