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0월호 구매하기
군국주의로 변질된 아베노믹스의 위험성
군국주의로 변질된 아베노믹스의 위험성
  • 카추마타 마코토
  • 승인 2014.01.10 2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베노믹스’라는 것을 발표하면서 위기에 처한 경제를 되살리기 위해 돈을 찍어냈을 때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사방에서 갈채를 받았다.한 나라의 지도자가 긴축정책에 대한 믿음에
정면으로 도전한 것 아닌가! 그러나 쏟아 부은 자금의 용도에 관한 문제가 지금까지는 별다른
관심을 끌지 못하다가 최근 수면 위로 떠오르고 있다.일본은 2014년 군비를 5% 증가시킬 것이다.반면 경제성장에는?

자민당이 2013년 7월에 실시된 상원의원 선거에서 압도적인 승리를 거두고 난 뒤로 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자민당은 상원과 하원 모두에서 절대다수를 유지할 수 있게 되었다.일본은 오랫동안(1997년 이후로) 디플레이션을 겪었고, 이어서 지진과 역사에 길이 남을 후쿠시마 원자력발전소 사고로 인한 재난을 당했다(2011년 3월). 그리하여 아베 정부는 2012년 12월 28일에 정권을 잡자마자 경제를 되살리겠다는 의지를 강조하였다.언론에서는 이... ...
  • 무료회원 공개 기사입니다. 간단한 회원가입 후 해당 기사의 글 전체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유료 독자님에게만 서비스되는 월간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한국어판을 받아보시고, 동시에 모든 PDF와 온라인 기사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전용 유료독자님에게는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PDF와 온라인 기사들이 제공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