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1월호 구매하기
이와이시마, 일본 반핵 운동의 비장한 섬
이와이시마, 일본 반핵 운동의 비장한 섬
  • 라파엘 브리로 | <르몽드 디플로마티크>특파원
  • 승인 2014.03.01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후쿠시마의 참사 이후 도쿄 고엔지 광장의 반핵시위 참가자>,2011-제레미 수테이라트

월요일 낮, 세토 내해(혼슈 섬과 시코쿠 섬, 규슈 섬 사이의 좁은 바다)의 맑은 바닷물이 햇빛에 반짝인다.모자를 쓰고 함박웃음을 짓는 사람들이 가득한 연안여객선 안은 평소와 달리 바캉스 분위기를 풍기고 있다.혼슈 섬이 멀어져가고, 작은 항구들이 연이어 나타난다.우현으로, 울창한 절벽 사이로 작은 통로가 나타나자 여기저기서 사진기 셔터를 눌러댄다.“바로 여기 타노우라 만에 사람들이 원전을 건설하려고 합니다!” 토쿄 북서쪽 이바라키에서 온 반(反)원전 운동가들이 타협을 모르는 사람들이 살고 있는 작은 섬 이와시마를 방문하는 것이다.

히로시마 남쪽에 위치한 주민 470여명의 이 작은 섬은 원자력에너지에 반대하는 일본인들의 성지순례지가 되었다.어부들과 농부들이 사는 이 마을은 30년 전부터 2기의 원자로 건설계획에 완... ...
  • 무료회원 공개기사입니다. 간단한 회원가입후 해당 기사의 글 전체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