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2월호 구매하기
굽히지 않는 라틴아메리카의 혁명정신
굽히지 않는 라틴아메리카의 혁명정신
  • 모리스 르무안 |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특파원
  • 승인 2009.05.05 2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획/혁명은 왜 일어나는가]
민중들 수십 년간 쉼없이 독재자들 몰아내
자유민주주의 이후 찾는 ‘확신의 정치’ 정착

혁명이 아니면 죽음을! 독재정권이 40년 동안 군림했던 니카라과에서 독재정권을 몰아내기 위한 투쟁은 치열했다.보랏빛 호수들과 황토색 화산들로 이뤄진 땅에서 잔혹한 전쟁이 벌어졌다.그리고 1979년 7월 19일 산디니스타 민족해방전선의 전사들이 아나스타시오 소모사를 권좌에서 몰아냈을 때 민중은 환희에 들떴다.




2002년 4월 쿠데타 발생당시, 차베스를 지지하는 시위대들-모리스 르무안 

붉고 검은 깃발이 마나과에 펄럭였다.바람직하지 않은 선례였다.특히 인접한 엘살바도르와 과테말라에 나쁜 영향을 줄 수 있었다.1980년 11월 미국 대통령에 당선된 로널드 레이건의 공화당 정부는 니카라과를 공격했다.‘콘트라’, 즉 니카라과의 반혁명 게릴라 세력을 앞세워 미국은 산디니스타 정권을 10년 이상 공격했다....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하시면 2008년 10월 이후 온라인 기사와 PDF 파일 전체를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회원은 과거 기사 일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에서 신청 또는 info@ilemonde.com로 성함, 아이디, 연락처를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