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1월호 구매하기
혼란에 빠진 아프리카의 프랑화 사용국가들
혼란에 빠진 아프리카의 프랑화 사용국가들
  • 사누 음바예
  • 승인 2014.12.04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혼란에 빠진 아프리카의 프랑화 사용국가들



아프리카는 현재 눈부신 경제성장을 이룩하고 있지만 정작 프랑화 사용 국가들은 선두대열을 쫓아가는 데 많은 애를 먹고 있다.프랑화 사용 국가들은 자국 화폐를 운용하며 옛 식민종주국의 개입에서 벗어나 자유로운 정권 교체를 실현하고 있는 다른 아프리카 나라들과 점차 격차가 벌어지고 있다.특히 연대메커니즘도 통합정책도 없는 광대한 통화권이라는 점이 지역발전을 저해하는 걸림돌로 작용하고 있다.



사누 음바예 | 전 아프리카개발은행(ADB) 고위관리



지난 2014년 4월 2~3일 유럽의 지도자들은 아프리카의 국가원수들을 귀빈으로 초청했다.이어 지난 8월에는 버락 오바마 미 대통령의 성대한 환영이 이어졌다.각국이 이처럼 아프리카 모시기에 열을 올리는 데는 그다지 비밀스러운 구석은 없다.사실상 검은 대륙은 오늘날 아시아에 이어 세계 경제 성장을 견인할 제2의 원동력으로 통하지... ...
  • 무료회원 공개 기사입니다. 간단한 회원가입 후 해당 기사의 글 전체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유료 독자님에게만 서비스되는 월간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한국어판을 받아보시고, 동시에 모든 PDF와 온라인 기사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전용 유료독자님에게는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PDF와 온라인 기사들이 제공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