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1월호 구매하기
터키의 화려한 고독
터키의 화려한 고독
  • 웬디 크리스티아나센
  • 승인 2015.03.04 13:12
  • 댓글 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제 제로.” 이는 터키의 집권당인 정의개발당(AKP)이 내세운 이웃국가들과의 최종적인 정책 목표였지만, 아랍의 봄은 터키의 바람과는 다르게 모든 상황을 변화시켰다.터키는 이제 시리아, 사우디아라비아, 이란 및 이집트와도 냉랭한 관계에 처해 있다.사상 최대규모의 대통령궁전을 공사하며, 오스만제국의 영광 재현을 꿈꾸는 터키의 권위주의 체제가 직면한 이같은 ‘존엄 속의 고독’을 어떻게 해석해야 할까?



웬디 크리스티아나센 | <르몽드 디플로마티크>특파원



“터키의 기준은 윤리적이다.터키의 지역정책은 인간적이고 민주적인 가치들에 기반을 두고 있으며 이는 모든 국가들이 동의해야 하는 것이다.이 점에서 (우리 터키인들은) 이슬람주의자인 모함메드 모르시 대통령에 대한 2013년 7월 3일의 쿠데타 발생을 실망스럽게 받아들인다.” 터키 정의개발당의 외교관계 부의장인 야신 아크타이처...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 게시판 또는 info@ilemonde.com을 통해 인증 신청 바랍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유료 독자님에게만 서비스되는 월간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한국어판을 받아보시고, 동시에 모든 PDF와 온라인 기사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전용 유료독자님에게는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PDF와 온라인 기사들이 제공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min1066 2015-03-08 01:56:00
주석 4, 6 번을 보면 영어판을 보라고 나오는데요, 프랑스어 판에 그렇게 되어 있어서 그렇게 번역을 하신건지, 처음부터 프랑스어 판이 아니고, 영어판을 보고 번역을 한건지 궁금하네요..

min1066 2015-03-08 01:45:04
이제는 이슬람 국가를 Isamic State, IS 로 표기하는데 ISIS 로 표기하는 이유는?

min1066 2015-03-06 23:06:21
Ahmet Davutoğlu 를 표기할 때 터키어에서는ğ를 발음하지 않으므로 .아흐메트 다부토글루가 아니라 아흐메트 다부토을루 라고 표기하는게 맞겠죠., 외국인명에는 되도록이면 원어를 같이 표기 해주는게 좋지 않을까요? 그리고 국제연합 (유엔)은 왜 번역 안하고 영어약자 그대로 UN 으로 표기하죠?

min1066 2015-03-06 16:52:42
5번째 단락에서 '2009년 3월에는 외교장관으로 부상했고’ 라고 했는데 프랑스어 판을 보면 'il est devenu ministre des affaires etrangeres en mai 2009' 입니다, mai는 3월이 아니고 5월 이겠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