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1월호 구매하기
라틴아메리카를 뒤흔드는 워싱턴의 검은 손
라틴아메리카를 뒤흔드는 워싱턴의 검은 손
  • 프랑크 고디쇼
  • 승인 2015.06.02 2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레슨> [전문]수많은 음모로 물든 라틴아메리카 지역의 역사를 돌아보면 음모론을 제기하는 거세도 일면 수긍이 간다.미국과 라틴아메리카 사이의 관계에는 음모와 지배 전략, 알력 관계의 조절 기술들이 혼재되어 있다.

1959년 <뉴욕타임스>의 기자 허버트 매튜스는 다음과 같이 적었다.“문제는 매 순간 제기된다.만일 우리 곁에 라틴아메리카가 없었다면 우리의 상황은 참담했을 것이다.이 지역의 시장 및 상품에 다가가지 못했다면 미국의 권력은 2인자 수준에 머무르고 말았을 것이다.”(1959년 4월 25일, <뉴욕타임스>) 이러한 우려에 따라 19세기 초부터 이미 중남미 지역은 미국에 대해 ‘보호’해야 할 후방 기지이자 무슨 수를 써서라도 ‘복속’해야 할 지역으로서 이미지가 굳혀지게 된다.초반에는 그 같은 계획이 연대적 차원에서 걱정과 우려를 함께 나누는 가식적인 얼굴로 나타났다... ...
  • 무료회원 공개 기사입니다. 간단한 회원가입 후 해당 기사의 글 전체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유료 독자님에게만 서비스되는 월간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한국어판을 받아보시고, 동시에 모든 PDF와 온라인 기사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전용 유료독자님에게는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PDF와 온라인 기사들이 제공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 바랍니다.
구독 신청을 하시면 기사를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프랑크 고디쇼
프랑크 고디쇼 그르노블-알프스대 조교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