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0월호 구매하기
전 세계적 반(反)테러리즘, 그 '작용과 부작용'
전 세계적 반(反)테러리즘, 그 '작용과 부작용'
  • 디디에 비고, 로랑 보넬리, 토미스 델통브
  • 승인 2008.09.26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미국과 서방진영의 과도한 테러방지 조치가 인권과 민주주의 가치를 해친다는 비판이 일고있다. 뚜렷한 혐의도 없이 체포한 '테러범'들을 반영구적으로 감금하는 관타나모 수용소는 그 상징적 존재다. (사진=로이터/뉴시스)

미 정부의 과도한 보복 대응이 분쟁의 불씨
테러방지 명분을 내세운 미·유럽의 거래

디디에 비고, 로랑 보넬리, 토마스 델통브*
<9.11 테러의 이름으로…대테러 조치로 시험대에 오른 민주주의> (2004년, 파리)의 공동 저자

가운데 두 번째 주장이 공공 자유를 주장하는 사람들의 입에서 더 만연하고 있는 실정이다.그러나 첫 번째 주장보다도 더 어이없는 것이 두 번째 주장이다.사실, 모든 시민이 테러방지 정책에 휘말려 불안감에 떨 이유는 하등 없다.테러방지 정책으로 인해서 개개인이 '보통 사람'이냐 아니면 '수상한 사람'이냐로 갈라져 차별 대우를 당할 수 있기 때문이다.'보통 사람...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 게시판 또는 info@ilemonde.com을 통해 인증 신청 바랍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유료 독자님에게만 서비스되는 월간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한국어판을 받아보시고, 동시에 모든 PDF와 온라인 기사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전용 유료독자님에게는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PDF와 온라인 기사들이 제공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 바랍니다.
구독 신청을 하시면 기사를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