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9월호 구매하기
인터넷, 새로운 소통과 문체 실험의 장
인터넷, 새로운 소통과 문체 실험의 장
  • 오에 겐자부로 | 1994년 노벨문학상 수상 작가
  • 승인 2009.07.03 19:32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5년5월, 제2회 서울국제문학포럼에 참석한 오에 겐자부로- 이정용 기자 노벨문학상을 받기 4년 전만 해도, 나에게는 구식 전화기 하나밖에 있지 않았다.그 뒤 나는 팩스 한 대를 장만했다.무척이나 매력적이었다.특히 오래전부터 알고 지내던 해외 소설가들과 팩스를 주고받을 수 있어 좋았다.그전까지는 우편으로 연락을 주고받던 이들이었다.그토록 짧은 시간에 수도 없이 팩스를 주고받을 수 있다는 점, 특히 원하는 시간에 자유롭게 답신할 수 있다는 점이 매력적이었다.일례로, 옛 소련 붕괴 뒤 나는 러시아 소설가 한 명과 단 하루 만에 네다섯 통의 팩스를 주고받았다.우리는 러시아와 일본 사이 문화적 배경의 차이에 대한 진지한 고민을 얘기했다.그동안의 서신 교환에서는 한 번도 다루지 않은 주제였고, 우리의 대화는 격앙된 분위기로 흘러가 위태로운 단계까지 갔으나, 서로가 함께 구체적인 계획을 세우는 상황으로 발전하며 그 위기를 극...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 게시판 또는 info@ilemonde.com을 통해 인증 신청 바랍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유료 독자님에게만 서비스되는 월간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한국어판을 받아보시고, 동시에 모든 PDF와 온라인 기사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전용 유료독자님에게는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PDF와 온라인 기사들이 제공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Payton 2009-07-31 14:42:09
그의 작품 까치출판사에 출판된 작품[나의 나무 아래서]을 몇 년전에 읽고 그에 대해 좋은 인상을 받았어요. 노벨문학상을 수여한 [만엔원년의 풋볼]을 아직 읽지 못했는데 꼭 읽어봐야겠네요.

혜린 2009-07-15 10:44:13
1935년 생입니다. 그리고 그의 대표작 가운데 1994년 노벨상 시상식에서 언급된 것은 장편 <만엔원년의 풋볼>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