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7월호 구매하기
美, 시리아 온건반군에 탄약 50t 공중지원
美, 시리아 온건반군에 탄약 50t 공중지원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5.10.13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군이 이슬람국가(IS)에 맞서는 시리아 온건반군 지원을 위해 탄약 등 군사물품을 공중지원했다고 미 중부사령부가 12일(현지시간) 밝혔다. 

미 중부사령부는 "성공적인 투하 작전을 통해 시리아 북부에서 IS 격퇴를 위해 투쟁중인 동시에 지도자가 검증된 시리아 조직에 탄약을 조달했다"고 발표했다.

공군은 11일 C-17 수송기 한 대를 동원해 시리아 북부 하사카에서 50톤(t)에 달하는 소형화기용 탄약과 수류탄 등을 투하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공중지원 작전은 오바마 행정부가 지난주 IS에 맞서는 시리아 반군에 대한 훈련 지원 전략을 전격 재검토하겠다고 발표한 뒤 이뤄진 것이다. 

미국은 지난 5월 IS 격퇴를 위해 연간 5000여명의 시리아 온건 반군에게 훈련을 제공하겠다고 선언한 바 있다.

그러나 최근까지 실제 훈련에 참여한 반군의 수는 60명에 불과하는 등 예상보다 더디게 진행된 것으로 밝혀지면서 큰 논란이 일었다. 

특히 일부 반군이 조직을 벗어나거나 투항하는 사례가 계속되자 결국 전략을 재검토하겠다고 나선 것이다. 

이에 따라 미국의 시리아 온건반군 지원 방침은 시리아 쿠르드족과 수니파 아랍족에 집중될 것으로 여겨지고 있다.

  •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