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1월호 구매하기
8개 나라가 얽힌 ‘허머스’ 음식 전쟁
8개 나라가 얽힌 ‘허머스’ 음식 전쟁
  • 아크람 벨카이드
  • 승인 2015.11.02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근동 최대의 농업비즈니스 박람회> 적어도 여덟 나라가 본고장임을 주장하는 ‘허머스’는 기원이 오스만투르크 시대까지 올라간다.이스라엘에게 이는 근동(유럽과 가까운 서아시아지역)에 뿌리내리느냐 마느냐에 관한 문제이다.그러나 이스라엘의 계획은 허머스를 국가문화유산의 주요 요소로 삼은 레바논의 저항에 부딪히고 있다.
1995년 가을. 이집트 알렉산드리아의 어느 절벽 근처 레스토랑에 이스라엘 기자 두 명과 스무 명가량의 중동 기자들이 탁자에 둘러앉았다.그들은 오슬로 조약과 중동 평화 과정의 미래에 관해 사이좋게 담소를 나눈다.십 분 후, 언성이 높아지더니 평화로운 분위기는 깨져나간다.일행 중 어느 그리스 기자가 대화 주제를 바꾼 참이었다.허머스(병아리콩에 참깨를 첨가해 만든 퓌레의 일종)를 진짜로 발명한 나라가 그리스라고 주장하면서부터다.그러자 레바논인과 이스라엘인을 필두로 모두가 끼어들더...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 게시판 또는 info@ilemonde.com을 통해 인증 신청 바랍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유료 독자님에게만 서비스되는 월간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한국어판을 받아보시고, 동시에 모든 온라인 기사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전용 유료독자님에게는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온라인 기사들이 제공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 바랍니다.
구독 신청을 하시면 기사를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후 1:1 문의하기를 작성해주시면 과월호를 발송해드립니다.

아크람 벨카이드
아크람 벨카이드 lemonde100@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