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1월호 구매하기
기업 플랫폼을 이용한 실리콘 군(軍)
기업 플랫폼을 이용한 실리콘 군(軍)
  • 티보 에네톤
  • 승인 2016.05.02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기와 마찬가지로,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에 구글, 애플, 아마존 등과 같은 기업 검인을 찍는 것을 고려해야 할까? ‘새로운 경제’의 거대 미국기업은 국방부와 긴밀한 관계를 맺고 있다.

정보과학혁신기지인 실리콘 밸리가 군(軍)과 일한다는 사실은 이제 모르는 이가 없는 듯하다.군의 목적은 언제나 연구개발을 위한 훌륭한 자극이 됐다.1970년대 초에 나타난 정보망으로 인터넷의 시조가 된 ‘아르파넷(ARPAnet)’은 미 국방부 고등연구계획국(ARPA)의 기금에 힘입어 전략적 대응책으로서 고안됐다.이 기관은 1958년에 아이젠하워 전 대통령의 요구로 설립돼, 1972년 ‘DARPA(Defense Advanced Research Projects Agency, 미국 방위고등연구계획국)’라고 이름 붙여졌다.DARPA의 예산은 연간 30억 달러에 달하며, 그밖에도 국방에 기여할 수 있는 발명에 대해 아낌없는 지원을 받고 있다.1960년대에 체결된 ‘방...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 게시판 또는 info@ilemonde.com을 통해 인증 신청 바랍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유료 독자님에게만 서비스되는 월간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한국어판을 받아보시고, 동시에 모든 PDF와 온라인 기사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전용 유료독자님에게는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PDF와 온라인 기사들이 제공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