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1월호 구매하기
규범을 거부한 영화감독 라울 루이즈
규범을 거부한 영화감독 라울 루이즈
  • 기 스카르페타
  • 승인 2016.05.30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상상도 할 수 없는>
프랑스 필름보관소는 4~5월 칠레 출신 영화감독 라울 루이즈 회고전을 처음으로 개최한다.루이즈 감독의 미발표 영화를 포함해 60여 편의 영화가 소개될 예정이고, 그중 상당수 작품들은 회고전을 위해 특별히 복원된 것들이다.라울 루이즈 감독의 많은 영화들은 영화산업과 영화시장이 강요하는 규범을 따르지 않는 것으로 유명하다.

라울 루이즈를 어떻게 설명해야 할까? 최근 반세기 동안 가장 독창적인 영화인 중 한명? 어쩌면 가장 많은 영화(40년 간 120편)를 제작한 감독? 오직 자신만의, 극단적 바로크 양식의 영화언어를 만들어낸 인물? 상상력이 모든 것을 지배하는 탁월한 크리에이터? 루이스 부뉴엘 감독 이후 이야기 전개에서 절대적 자유를 표현한 감독? 어떤 수식어가 붙건 간에 루이즈가 보여준 질적‧양적 풍요로움은 놀랍다.지나칠 정도로 많다 싶은 루이즈 감독의 필모그래피는 <잃어버린 시간...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 게시판 또는 info@ilemonde.com을 통해 인증 신청 바랍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유료 독자님에게만 서비스되는 월간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한국어판을 받아보시고, 동시에 모든 PDF와 온라인 기사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전용 유료독자님에게는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PDF와 온라인 기사들이 제공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 바랍니다.
구독 신청을 하시면 기사를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