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3월호 구매하기
트럼프 등장에 두려움과 기대감이 교차하는 중남미
트럼프 등장에 두려움과 기대감이 교차하는 중남미
  • 알렉산드르 마인
  • 승인 2017.01.02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쿠바의 위대한 혁명지도자 피델 카스트로의 죽음이 중남미 좌파세력에게 큰 슬픔과 낙담을 안겼지만, 아르헨티나에서 베네수엘라에 이르기까지 우파와 자유주의자들은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 당선자에게 나름 기대를 걸고 있다.


전 세계 많은 지역이 2016년 미 대선 결과에 충격과 경악을 금치 못했지만, 아마도 중남미만큼은 아니었을 것이다.트럼프 미 대통령 당선인은 선거운동 기간 내내 중남미 이민자들을 맹렬히 비난하면서 “강간범들과 마약 밀매자들”이 미국에 오지 못하도록 멕시코와의 국경에 (멕시코에 비용을 전가하는) 장벽을 쌓겠다고 공약했다.플로리다에서의 선거유세 중에는 베네수엘라에서 자행되는 ‘탄압’과 싸우고, 중남미 국가들의 열렬한 환호를 받아온 오바마 대통령의 잠정적인 대 쿠바 외교 개방을 원점으로 되돌려놓겠다고 말했다.그러나 중남미지역의 모든 이들이 도널드 트럼프의 대통령 당선을 ...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하시면 2008년 10월 이후 온라인 기사와 PDF 파일 전체를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회원은 과거 기사 일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에서 신청 또는 info@ilemonde.com로 성함, 아이디, 연락처를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