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3월호 구매하기
설선물 위장한 택배 '스미싱 문자' 클릭조심
설선물 위장한 택배 '스미싱 문자' 클릭조심
  • 오지원 기자
  • 승인 2018.02.14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 명절을 앞두고 설선물을 위장한 '스미싱' 문자메시지가 기승을 부리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이런 문자메시지에 첨부된 링크를 클릭하면 자신도 모르게 스마트폰이 악성코드에 감염될 수 있으니 조심해야 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설 명절을 맞아 택배와 지인 등을 사칭한 '휴대폰 사기문자(스미싱)' '해킹 이메일' 등을 주의해야 한다고 13일 밝혔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이 지난 1월 1일부터 지난 7일까지 스미싱 피해를 조사한 결과 택배 사칭이 96%에 달했다.

스미싱 피해를 막으려면 휴대폰에 악성앱이 설치되지 않도록 스마트폰용 백신을 반드시 설치해야 한다.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의 경우 '환경설정→잠금화면 및 보안→출처를 알 수 없는 앱 허용 차단' 순서로 설정하면 악성앱 설치를 막을 수 있다.

과기정통부와 KISA는 피해예방을 위해 악성코드 유포, 디도스 공격, 홈페이지 위·변조 등 이상징후가 없는지 24시간 비상대응체제를 구축해 모니터링하고 있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설 명절 기간에도 개인정보 유출, 불법 스팸, 랜섬웨어 감염 등 이용자 피해가 발생하거나 의심되는 경우 국번없이 110번 또는 118번으로 문의하면 조치 방법 등을 안내받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