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3월호 구매하기
#미투운동은 사법부에 대한 국민적 저항이다!
#미투운동은 사법부에 대한 국민적 저항이다!
  • 서국화 | 변호사
  • 승인 2018.03.29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방송을 통해서 국민들이 저를 좀 지켜주셨으면 좋겠어서, 지금이라도 지켜주셨으면 좋겠고 진실이 밝혀질 수 있도록 도와주셨으면 좋겠습니다.” 2018년 3월 5일, 안희정의 전 정무비서인 김지은씨가 JTBC뉴스룸에 나와서 한 이야기다.서지현 검사에 의해 확산된 미투운동 덕택에, 우리는 막연히 알고 있다고 생각했던 사실들, 즉 가려진 성폭력 피해자들이 얼마나 많은지, 왜 그들은 성폭력을 당할 수밖에 없었고, 말하지 못했는지에 관한 구조적인 문제들을 재확인하고 있다.그런데 성폭력 피해를 ‘미투’하는데 그치지 않고, ‘국민들의 도움을 호소’하는 대목에서는 잠시 갸우뚱하게 된다.그들이 원하는 ‘도움’은 뭘까. 피해자들이 겪는 고통과 괴로움을 이해하고 2차 가해를 하지 않는 행위를 ‘도움’이라고 표현할 수도 있겠지만, 궁극적으로는 가해자에 대한 제대로 된 처벌이 이뤄지도... ...
  • 무료회원 공개기사입니다. 간단한 회원가입후 해당 기사의 글 전체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