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2월호 구매하기
“정책 연구의 발주자는 권력이 아닌 국민!”
“정책 연구의 발주자는 권력이 아닌 국민!”
  • 인터뷰이 | 경제인문사회연구회 성경륭 이사장
  • 승인 2018.05.31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책연구기관 컨트롤 타워 성경륭 이사장 인터뷰
“이명박 정권의 무리한 4대강 건설 강행에 국책 연구기관들이 반대하기는커녕, 일부에서는 부역까지 했다는 지적을 뼈아프게 생각한다.경제인문사회연구회(이하 경사연)는, 우선 국책 연구기관들의 연구원들이 소신껏 연구에만 매진할 수 있도록 독립성을 보장하겠다.또한 세계경제의 불안정과 남북관계급변, 동북아질서 재편, 산업개편과 인공지능(AI) 등장, 저성장과 고용불안 등 미래의 불확실성 속에 국민들의 불안감을 씻고 국가적 미래비전을 제시하는데 경사연의 역량을 발휘하겠다.”

국무총리 산하 기관으로, 한국개발연구원(KDI), 대외경제정책연구원(KIEP), 교육개발원 등 국내 26개 연구기관의 인사, 회계, 운영을 총괄하는 경사연의 성경륭 신임 이사장(64)은 “경사연의 가장 시급한 과제가 무엇이냐”는 질문에 엄중한 어조로, “연구의 독립성 회복과 연구자들의 자존감 제고”라고 힘줘 말했다.그 자신... ...
  • 무료회원 공개기사입니다. 간단한 회원가입후 해당 기사의 글 전체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정기구독자님이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바랍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시 종이신문 과월호를 발송 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